상단여백
HOME 환경플러스 농·수·축
주변에서 쉽게 만나는 ‘무궁화 동산’ 조성산림청, 2020년 무궁화동산 조성사업지 17개소 선정
나라꽃 무궁화 <사진제공=산림청>

[환경일보] 산림청(청장 김재현)은 ‘2020년도 무궁화동산 조성사업지’로 서울특별시 중랑구, 경기도 안양시 등 전국 17개소를 선정했다.

무궁화동산 조성 사업은 국민들이 생활권에서 무궁화를 쉽게 접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고 나라꽃에 대한 국민 관심도를 높이기 위해 2010년부터 산림청에서 시행하고 있다.

이번 사업 대상지로 선정된 곳은 서울 중랑구·동대문구, 인천 서구, 세종 고운동, 경기 안양·광주·여주, 강원 인제군, 충남 부여군, 전북 완주군, 전남 영암·보성군, 경북 안동시·의성군, 경남 산청군과 산림청 소속기관 2개소이다.

올해는 전국 26개 시·군·구와 산림청 소속기관 등 총 30개소가 신청해 그 가운데 17개소가 최종 선정됐다.

산림청은 각 기관에서 제출한 서류·현황·항공사진을 바탕으로 명소화 가능성, 생육환경 적합성, 접근성, 사업규모의 적정성, 사후관리 편의성, 무궁화동산 지원여부 등을 종합 평가했다.

이번 무궁화동산 조성사업에는 총 9억5000만원의 사업비가 투입되며 개소당 사업비 1억원 규모로 조성된다. 사업지로 선정된 지자체에는 사업비의 절반인 5000만원이 국비 지원된다.

김주열 도시숲경관과장은 “무궁화동산 조성 사업을 통해 국민들이 많은 곳에서 무궁화의 아름다움을 볼 수 있기를 바란다”면서 “무궁화가 국민에게 사랑받을 수 있도록 무궁화 보급 사업을 지속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강혜연 기자  khy@hkbs.co.kr

<저작권자 © 환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혜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문희상 의장, 실리콘밸리 한국 기업 방문
[포토] '미세먼지와 국민건강' 콘퍼런스 개최
[포토] 수원시 ‘2019 도시정책 시민계획단 원탁토론회’
[포토] ‘풍력발전 솔루션 제안 국회 토론회’ 개최
[포토] 산림청 제8회 녹색문학상 시상식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오피니언&피플
[2019생물다양성 그린기자단]
죽어가는 가을 속 마지막 발악, 국화
[2019생물다양성 그린기자단]
죽어가는 가을 속 마지막 발악, 국화
문희상 의장, 한돈 사랑 캠페인 참석문희상 의장, 한돈 사랑 캠페인 참석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