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문화 메트로
동대문구, 국토부 도시재생 뉴딜사업 2곳 선정제기동 136번지 및 홍릉 일대 2곳에 총사업비 750억원 투입
제기동 고대앞마을 <자료제공=동대문구>

[동대문구=환경일보] 김규천 기자 = 동대문구(구청장 유덕열) 제기동 136번지 및 홍릉 일대가 국토교통부에서 주관하는 ‘2019년 도시재생 뉴딜사업’의 사업 대상지로 최종 선정됐다.

제기동 136번지 일대는 도시재생 뉴딜사업 유형 가운데 ‘우리동네살리기’다. 규모는 약 5.5만㎡다. 주민‧대학‧청년이 함께하는 ‘고대앞마을 상생해 재기(再起)하라’는 비전 아래, 2020년부터 2023년까지 3년 동안 ▷맞춤형 주거환경 개선 ▷상생문화 구현 ▷공동체 활성화 구축 등에 총 125억원(국비 50억원, 시‧구비 75억원)이 투입된다.

홍릉 일대는 ‘경제기반형 도시재생 뉴딜사업’이 진행된다. 경제기반형 도시재생 뉴딜사업으로는 서울시 최초로 선정이 됐다.

산‧학‧연‧병 등의 기관과 주민의 협업을 통해 ‘글로벌 바이오 산업혁명의 심장 구축’을 비전으로 ▷지속가능한 R&D 혁신 인프라 구축 ▷R&D 맞춤형 다양한 생활환경 조성 ▷역사‧자연 및 지역이 함께 소통하는 공간 창출 등에 2020년부터 2025년까지 6년 동안 총사업비 625억원(국비 250억원, 시비 375억원)이 투입된다.

구는 제기동 136번지 일대 도시재생 뉴딜사업을 통해서는 고대앞마을의 낡은 주거환경을 개선 및 이웃이 함께 주도하는 마을공동체 구현을, 홍릉 일대 도시재생 뉴딜사업을 통해서는 지역을 기반으로 다양한 산업 콘텐츠가 개발되는 연구환경 조성을 추진해 나갈 계획이다.

유덕열 동대문구청장은 “도시재생 뉴딜사업에 2곳이 선정된 것을 계기로, 지역의 노후한 시설을 개선하고 연구하기 좋은 환경을 조성함으로써 우리 동대문구가 주거와 생활, 경제 등의 분야에서 중심지로 성장해 나갈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김규천 기자  tofjal@nate.com

<저작권자 © 환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규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포토] ‘경기도의회 2019 수자원본부 행정사무감사’
[포토] 농진청 ‘밀·보리 성장전략 산업대전’ 개최
[포토] 경기도의회 ‘축산산림국·보건환경연구원’ 행정감사
[포토] 2019 한국춘란엽예품 어울림한마당
[포토] 2019 대한민국 목재산업박람회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