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환경플러스 농·수·축
산림청, ‘선도 산림 경영단지’ 3곳 선정경남 고성군·충남 청양군·강원 춘천시···75억씩 지원
경남 고성군 2020선도산림경영단지 전경 <사진제공=산림청>

[환경일보] 이채빈 기자 = 산림청은 경남 고성군, 충남 청양군, 강원 춘천시 3곳을 선도 산림경영단지로 선정했다고 1일 밝혔다. 사업 대상지로 선정된 시군은 각각 10년간 국비와 지방비를 합쳐 75억을 지원받는다.

산림청은 2013년부터 소규모 개인 산주들이 모여 구성한 500ha 이상의 단지를 선정하고, 이들을 지원해 단기간에 성과를 창출하는 ‘선도 산림 경영단지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이 사업을 통해 경제적인 임업경영이 어려운 개인소유 산림을 집중적으로 지원·육성하고, 나아가 새로운 일자리를 창출하고 지역경제 발전에 기여하는 사유림 경영의 성공모델로 만드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다.

충남 청양군 2020선도산림경영단지 전경 <사진제공=산림청>

이 사업은 사유림의 경영활성화를 위해 산림소유자들의 동의를 받은 산림조합 등이 산주를 대신해 산림을 경영하고, 발생된 소득을 산주에게 환원하는 방식으로 진행된다.

산림청은 선정된 단지에 예산 지원과 함께 국립산림과학원, 임업진흥원 등을 통한 지속적인 사업 컨설팅과 모니터링 등을 제공할 예정이다. 현재 총 20개소(국유림 5, 사유림 15)의 선도 산림경영 단지가 운영되고 있다.

한창술 산림청 산림자원과장은 “선도 산림경영단지 사업은 지역 산림산업 활성화와 일자리창출 등을 통해 사유림의 경영개선의 효과를 보고 있다”며 “차별화된 경영모델을 확립하고 산림자원 순환경제를 구축해 숲이 국민에게 더 다가갈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강원 춘천시 2020선도산림경영단지 전경 <사진제공=산림청>

이채빈 기자  green900@hkbs.co.kr

<저작권자 © 환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채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포토] 'GGGW2019, 국제 기후 거버넌스 정책 토론'
[포토] 'GGGW 2019' 개막
[포토] 숲은 내 삶, 숲을 국민의 품으로
[포토] ‘2019 경기도·경기남북부지방경찰청’ 국정감사
[포토] ‘SB 2019 Seoul 국제 컨퍼런스’ 개최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