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문화 사회·복지
‘자연을 살릴 심폐소생술이 필요합니다’제4회 자원재활용 공모전 시상식 개최, 23명에 1500만원 상금 수여

[환경일보] 한국포장재재활용사업공제조합(이사장 송재용)과 한국순환자원유통지원센터(이사장 정회석) 양 기관이 공동으로 주최한 제4회 자원재활용공모전의 시상식이 17일 오후 서울 방배동 유통지원센터 회의실에서 열렸다.

'제4회 자원재활용 공모전' 시상식에서 한국포장재재활용사업공제조합 송재용 이사장(가운데)이 수상자들과 함께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제공=한국포장재재활용사업공제조합>

시상식에서는 포스터 부문에서는 박제현 씨의 ‘자연을 살리는 심폐소생술’이, 영상부문에서는 정금일 외 2명(팀명 업사이드다운에이)의 ‘플라스틱 분리배출, 지금 시작하세요!’가 각각 영예의 대상을 차지, 환경부장관 표창과 함께 200만원(포스터), 300만원(영상)의 상금을 받았다.

이번 공모전은 올바른 분리배출 및 빈병반환 실천유도에 관한 주제로 7월1일부터 8월14일까지 포스터 266건, 영상 111건 등 총 377건의 작품이 접수됐다.

'제4회 자원재활용 공모전' 시상식에서 한국순환자원유통지원센터 정회석 이사장(가운데)이 수상자들과 함께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제공=한국포장재재활용사업공제조합>

공모 작품은 초등부, 중고등부, 일반 및 대학생 부문으로 나눠 접수한 뒤, 외부 전문가들의 엄정한 심사를 거쳐 수상작으로 선정됐다.

이날 시상식에서는 대상인 환경부장관상을 비롯, 최우수상인 공제조합 이사장상과 유통센터 이사장상, 우수상, 장려상 등 총 23개 입상작에 표창과 함께 총 1500만원의 상금이 수여됐다.

이정은 기자  press@hkbs.co.kr

<저작권자 © 환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정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포토] 'GGGI 녹색성장지수 출범식' 개최
[포토] 'GGGW2019, 국제 기후 거버넌스 정책 토론'
[포토] 'GGGW 2019' 개막
[포토] 숲은 내 삶, 숲을 국민의 품으로
[포토] ‘2019 경기도·경기남북부지방경찰청’ 국정감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