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환경뉴스 환경정보
환경부, 2019 환경백서 발간환경정의, 수자원관리 등 새로 추가된 정책에 대해 상세히 수록

[환경일보] 환경부(장관 조명래)는 2018년부터 2019년 상반기까지 정부가 추진한 각종 환경정책의 성과와 현재 추진 중인 주요 환경정책 등의 정보를 총망라한 ‘2019 환경백서’를 9월16일 발간했다.

1982년 처음 발간돼 올해 38년째를 맞이한 환경백서는 환경정책의 역사를 체계적으로 기록했으며 학계, 시민사회, 지자체 등이 환경정책을 이해하고 동참할 수 있도록 길잡이 역할을 수행하고 있다.

2019 환경백서 제1편에서 환경정책 추진성과를 소개하고, 제2편에서 상세한 정책추진 동향과 전망 및 계획을, 부록에서 주요 통계와 주요업무 추진일지 등을 담았다.

2019 환경백서 <자료제공=환경부>

제1편에서는 ▷지속가능한 생산·소비체계 확립, ▷국토 이용의 환경성 강화, ▷미세먼지 저감 본격 추진, ▷통합 물관리 기반 공고화 등의 환경정책 추진성과를 정리했다.

제2편에서는 국민건강보호, 환경정의, 경제사회 녹색전환 등 세 가지 핵심단어를 바탕으로 국민의 환경권을 보장하기 위한 다양한 정책을 상세하게 담았다.

이번 백서는 2019년 1월 개정된 환경정책기본법에 추가된 환경정의에 대한 내용과 물관리 일원화에 따른 수자원관리 정책에 대한 내용도 새로 추가했다. 환경정의는 환경정책기본법 제2조 제2항에 규정돼 있으며, 환경적 혜택과 부담을 공평하게 나누고 환경오염으로 인한 피해에 대해 공정한 구제를 보장하는 것을 말한다.

또한 세계적으로 생물다양성의 가치를 인정받은 비무장지대(DMZ)의 생태적 중요성을 부각시키기 위해 비무장지대(DMZ) 일원의 생태·지형·생물상 등의 모습을 화보로 삽입하고 표지로 선정했다.

2019 환경백서는 각급 행정기관, 대학 등 교육기관과 국‧공립 도서관 등에 배포되며, 전국 주요서점을 통해 이달 말부터 1만5000원에 판매될 예정이다.

또한 환경부 홈페이지 발행물 게시판에 그림파일(PDF)로 전문이 게재되어 무료로 내려 받아 볼 수 있다.

이정은 기자  press@hkbs.co.kr

<저작권자 © 환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정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포토] 'GGGW 2019' 개막
[포토] 숲은 내 삶, 숲을 국민의 품으로
[포토] ‘2019 경기도·경기남북부지방경찰청’ 국정감사
[포토] ‘SB 2019 Seoul 국제 컨퍼런스’ 개최
[국감] 국회 환노위, '환경부' 및 '기상청' 국감 개시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