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문화 사회·복지
한강몽땅 즐길 마지막 기회!시원한 한강 수상 프로그램과 함께 더위 날려보시길
카약, 카누, 패들보드 등 총 8종을 즐기는 뚝섬 수상놀이터
서울 수상 놀이터 <자료제공=서울시>

[환경일보] 김봉운 기자 = 마지막 주간을 맞은 한강몽땅 여름축제를 이대로 보내기는 아쉽다. 더위가 가시지 않은 요즘 한강에서 다양한 수상레져를 즐기면서 더위를 날려보자! 성인은 물론 아이들과 함께 즐길 수 있는 프로그램도 있으니 가족의 여름 나들이로도 손색이 없다.

서울시(한강사업본부)는 “오는 8월18일 종료되는 한강몽땅 여름축제의 마지막 주간을 맞아 시원한 수상에서 즐길 수 있는 대표 프로그램을 추천한다”고 밝혔다.

첫 번째, 카약, 카누, 패들보드, 범퍼보트 등 총 8종의 수상레저스포츠를 즐길 수 있는 ‘뚝섬 수상놀이터’는 8월13일부터 18일까지 매일 뚝섬한강공원 수상훈련장에서 진행된다. 평일은 오후 1시부터 7시까지, 주말 및 공휴일은 오전10시부터 7시까지 열린다.

카누, 카약은 물론 간단한 현장 교육을 통해 누구나 쉽게 타볼 수 있는 패들보드와 빅패들보드, 범퍼보트, 오리보트, 모터보트 등을 다양하게 즐길 수 있으며 특히 미취학 아동 전용의 페달보트도 구비되어있다.

두 번째, ‘레인보우브릿지 요트페스티벌’은 8월12일부터 8월19일까지 매일 18시30분부터 22시30분까지 총 4회, 회당 60분을 운항한다. 반포한강공원 세빛섬에서 출발하여 한강에서 바라보는 노을과 반포대교의 달빛무지개분수쇼, 세빛섬의 야경까지 낭만적인 여름밤을 보낼 수 있다.

세 번째, ‘문화유람선 아라’는 8월12일부터 15일까지 매일 오후 8시 여의도한강공원에서 출항한다.

공연에 특화되어 조성된 ‘아라호’를 숲(forest)의 콘셉트로 꾸미고 선상 라이브공연, 아로마테라피 등을 체험할 수 있는 ‘포레스트 선셋 크루즈’가 상설 운영된다.

광복절인 8월15일에 마련된 ‘아라호 별빛크루즈’는 선상에서 별 관측 등 다양한 체험이 가능하다. 여름밤 가족, 친구들과 선상에서 특별한 추억을 만들어 볼 수 있다.

모든 프로그램에 대한 자세한 문의는 한강몽땅 여름축제 홈페이지를 참고하면 된다.

기봉호 서울시한강사업본부 총무부장은 “어느덧 마지막 주간을 맞이한 한강몽땅 여름축제가 다 지나기 전에 한강의 수상에서 여름날 특별한 추억을 쌓아보시길 추천한다” 라고 전했다.

김봉운 기자  bongwn@hkbs.co.kr

<저작권자 © 환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봉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무더운 여름엔 역시 ‘쿨맵시’
[포토] 제5회 한·중 약용작물 국제화 전략 학술토론회
[포토]‘학교 공기정화장치 합리적 설치방안 모색’ 토론회
[포토] 후쿠시마 오염수의 문제점과 진실 기자간담회
[포토] 2018 제2차 남북환경포럼 개최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